신순말 시인과 만나는 상주시인들
2018.02.07 13:59

[상주의 시] 지혜13 명절증후군 - 이승진

조회 수 33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혜13
-명절 증후군

이승진(상주아동문학회)


일 년에 두 번
명절 지나고 온 지혜는 꼭
명절증후군을 앓는다.
고함을 지르고
머리를 쥐어뜯는다.

일 년에 한두 번
그대 만나고 학교로 돌아온 나도
명절증후군을 앓는다.
고함을 지르고
머리를 쥐어뜯는다.

지혜가 내 등을 토닥토닥 두드린다.
나도 지혜의 등을 가만가만 두드린다.

- 푸른잔디63(2017 상주아동문학회)

 

 

 

 

 시습 신순말  시인

 

지혜는 시인이 있는 상희학교의 학생으로 보인다.

'다름'으로 태어난 모습을 재단하려 드는 사람들을 특히 친지들을 만나는 명절이면 명절증후군을 앓는다는 지혜.

우리 어른들도 재단하려 드는 사람을 만나면 고함을 지르고 싶고 머리를 쥐어뜯게 되는데, 지혜에게는 얼마나 힘겨운 명절일 것인가.

우리 민족의 아름다운 풍속이 시대의 흐름과 변화에 제대로 적응을 하지 못한 까닭인지 지금에는 '증후군'을 낳고 말았다.

풍속은 아름다우나 결국 '다름'을 존중하지 못하고 배려하지 못하는 마음들이 '증후군'을 만들어내고 있는 것이다.
앓는 사람을 토닥토닥 위로할 줄 아는 아이,

'지혜'처럼 그 '지혜로운 마음'을 지니고 이번 명절을 지내보면 어떠할까 싶다.

서로의 등을 그냥 가만가만 두드려 주기만 하자.                                          

 

 

 

시습 신순말 시인은 상주들문학회와 경북작가회의에서 활동하면서 지난  2013 년  '단단한 슬픔 '이라는 시집으로 등단하였다 

건강보험공단에 근무할 때도 사내 문학동아리에서 시작활동을 이어왔으며 압축미를 지니는 우리의 순수정형시인 시조를 좋아하고 많이 쓰는 시인이다 

앞으로 한 해 동안 상주 시인들의 시를 짧은 감상을 곁들여 소개하기로 한다 

상주에는 많은 문학단체들이 있다 . 20 년이 넘었거나  20 년이 다 되어가는 문학단체가 다섯 개나 있으며 새로 생긴 문학단체가 두 개가 있으니 우리나라를 통틀어 이 만큼 문학활동이 활발한 중소도시는 찾아보기 힘들 것이다 상주 시인들의 시를 한 주에 한 편씩 소개해 나감으로써 시를 통하여 우리의 삶이 풍요로워지기를 기대한다 . <편집자주 

오골계.jpg

 

 

?

상주의소리

문화의소리

  1. [상주의 시] 저무는 새벽 - 권현옥(느티나무 시동인)

    저무는 새벽 권현옥(느티나무 시동인) 바스락거리는 얼음길 밟으며 새벽 미사 가는 길 성에 낀 인력사무소 앞 오들오들 추운 눈들이 모여 있다 눌러쓴 모자와 마스크 반짝이는 눈동자는 쉴 새 없이 주위를 두리번거린다 오늘은 방과후교실 재계약하는 날 몇 ...
    Date2018.02.21 Category신순말 시인과 만나는 상주시인들
    Read More
  2. [상주의 그림] 2월의 작가 - 이정애 네번째 이야기 / 시야를 넓혀 외부로 향하는 회화의 손길 - 가으내

    5.시야를 넓혀 외부로 향하는 회화의 손길 - 가으내 ‘아버지의 아침’ 이후 작업실에 전시된 작품들 이정애 작가님에 대한 마지막 지면을 채우려고 한다. 물론 앞으로 작업 상황을 보며 소개할 기회는 도 있으리라 본다. ‘아버지의 아침&rsqu...
    Date2018.02.21 Category이경재의 그림 이야기
    Read More
  3. [상주의 시] 설해목 - 유재호

    설해목 유재호(상주들문학회) 이른 새벽 길인 듯 길 아닌 산길을 오른다 따닥 비명인 듯 비명 아닌 나무의 어깨가 부러지는 소리 입김보다 가벼운 한 송이 눈 부드럽고 정결한 무게에 기어코 팔 한쪽 내어 준 건 상처가 아니다 슬픔이 아니다 눈이 내리는 겨...
    Date2018.02.13 Category신순말 시인과 만나는 상주시인들
    Read More
  4. [상주의 그림] 2월의 작가 - 이정애 세번째 이야기 "가족을 향한 회화의 진솔한 맛을 보여주다 - 아버지의 아침"

    4. 가족을 향한 회화의 진솔한 맛을 보여주다 - 아버지의 아침 이번 장은 본격적인 회화의 맛과 유화의 중후한 맛을 작품을 보며 느끼는 시간이 될 것이다. 필자 역시도 ‘아버지의 아침’이라는 개인전 전시 작품을 통해 이정애라는 작가의 향을 진...
    Date2018.02.13 Category이경재의 그림 이야기
    Read More
  5. [상주의 시] 지혜13 명절증후군 - 이승진

    지혜13 -명절 증후군 이승진(상주아동문학회) 일 년에 두 번 명절 지나고 온 지혜는 꼭 명절증후군을 앓는다. 고함을 지르고 머리를 쥐어뜯는다. 일 년에 한두 번 그대 만나고 학교로 돌아온 나도 명절증후군을 앓는다. 고함을 지르고 머리를 쥐어뜯는다. 지혜...
    Date2018.02.07 Category신순말 시인과 만나는 상주시인들
    Read More
  6. [상주의 그림] 2월의 작가 - 이정애 두번째 이야기 '항상 자유로움을 향한 몸짓 - 미술이 천진한 세계로 가다'

    3. 항상 자유로움을 향한 몸짓 - 미술이 천진한 세계로 가다 전편에 실린 작품들이 행위예술이면서 실험적인 작품들이 경향이라면 오늘 소개하는 작품은 소품위주이면서 평면에 가까운 자유로움의 표현이라 할 수 있겠다. ‘갤러리 모레아/ 대구’에...
    Date2018.02.07 Category이경재의 그림 이야기
    Read More
  7. [상주의 시] 새벽 산사에서 -최성익

    새벽 산사에서 최성익 (상주들문학회 ) 새벽 네 시 산사에 퍼지는 종소리에는 타종하는 이의 마음도 함께 우는데 어떤 날은 산을 내려가 그 울음 아주 돌아오지 않고 어떤 날은 일주문도 넘지 못해 경내에 머물고 오늘 새벽 저 종소리는 호흡이 길고 이뿌다 ...
    Date2018.01.26 Category신순말 시인과 만나는 상주시인들
    Read More
  8. [상주의 그림] 2월의 작가 - 이정애 첫번째 이야기 '실험적 정신을 통한 작품에 대한 열정'

    2월의 작가 - 이정애 '실험적 정신을 통한 작품에 대한 열정' 상주의 소리 창간호에 따른 상주지역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을 대상으로 미술 작품 소개란이 있다기에 선뜻 응하기는 했으나 부족함과 부담스러운 마음을 안고 글에 임한다. 작품과 작가에 ...
    Date2018.01.25 Category이경재의 그림 이야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